“귀농‧귀촌 영주로 오면 성공 보인다”
작성자 귀농관리자

경북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지난 6일부터 3일간 서울시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리는 2018년 대한민국 귀농귀촌 박람회에 참가해 귀농귀촌 지원정책 상담과 농특산물 전시 등을 통해 영주 알리기에 나섰다.

 

이번 박람회는 예비 귀농귀촌인을 위한 11 맞춤형 컨설팅과 ICT농업 등 다양한 미래 농업 기술의 체험 기회도 제공하며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요리도 선보였다.

 

특히 영주시 귀농담당자와 귀농선배들의 생생한 현장이야기와 필요한 정보를 컨설팅하고 귀농귀촌인들의 정착 성공에 초점을 맞춘 실전형 박람회로 참가해 큰 호응을 얻었다.

 

영주시는 서울, 부산 등 대도시와 2시간대, 대구와 1시간대 거리에 있고 지리적으로나 환경적으로 사람이 살기 좋은 조건을 가지고 있고 다양한 고소득 작물, 수요자 중심 귀농귀촌 지원정책, 농업 6차산업화 등 귀농1승지로 각광 받고 있다.

 

또한 영주시 소백산 귀농드림타운은 전국의 예비 귀농귀촌인들을 대상으로 일정기간 체류하면서 실습 및 교육을 지원하는 One-Stop 지원센터 형태로 도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으며 해마다 지원자가 증가하고 있다.

 

영주시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대도시 예비 귀농귀촌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정보를 제공해 젊은 귀농인 유치에 적극 나설 것이며 청년들을 위한 시책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